로고

용인특례시, 반려식물 분갈이 서비스에 시민 300가족 참여

조민환 기자 | 기사입력 2024/07/07 [10:59]

용인특례시, 반려식물 분갈이 서비스에 시민 300가족 참여

조민환 기자 | 입력 : 2024/07/07 [10:59]

 

▲ 용인특례시의 분갈이 서비스에 300여명의 시민이 참여했다


[골든타임즈=조민환 기자] 용인특례시는 지난 5월 4일부터 6월 30일까지 매주 토, 일요일에 기흥구 공세동 시민농장에서 제공한 분갈이 서비스에 시민 300명이 참여했다고 7일 밝혔다.

시는 관엽식물과 선인장, 다육식물, 난 등 다양한 품목을 분갈이하면서 화분 분갈이용 흙을 제공하고 병해충 예방법 등 식물 관리에 대한 컨설팅도 진행했다.

시민들은 가정에서 하기 어려운 큰 화분의 분갈이를 화훼 농가와 시 관계자가 직접 도와주고 생육 단계별로 필요한 정보도 알려줘 반려식물 기르는 데 큰 도움이 됐다고 평가했다.

또 수지구나 처인구 등 지역별로 나눠 분갈이 서비스를 지원해 주면 좋겠다고도 했다.

시 관계자는 “가정에서 식물을 기르는 분들이 많아지면서 반려식물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높아진 만큼 올바른 분갈이를 돕기 위해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”며 “앞으로도 도시민들을 위해 다양한 반려식물 프로그램을 운영하겠다”고 말했다.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이동
메인사진
PHOTO NEWS
【포토뉴스】보물 같은 천연기념물, 한 자리서 만나요” 천연기념물 특별전 7월 21일까지
이전
1/10
다음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